무엇이 그리 바빠

숨 한 번 크게 들이쉬지 못하고

살았을까

불공평한 세상이라지만

주어진 시간과

널려진 공기는 덜 그러할진대

숨 차오르게

한 번 움직여본 뒤에야

내 몸속에 들어온 공기를 느끼며

숨 한 번 마음껏 들이키지 못한

나를 안쓰러워 해본다

어쩌면,

나는 가슴 벅찰 일을

마냥 기다려 오기만 했는지 모른다

기다릴 필요 없이

그저 숨 한 번 마음껏 들이키면 될 것을

그러면 가슴이 몇 번이고 벅찼을 텐데

그것을 모른 채

나는 무수히도 많은 원망과

탓을 하며 살아오진 않았을까

주위에 만연한 공기

그것을 마음껏 들이마실 수 있는

용기

여유

마음

의지

생각

결심

실행

살다가 힘들면

한 숨 깊게 내쉬면 되고

그러다가 힘내고 싶으면

한 숨 깊게 들이마시면 될 것을

만연하지만

모르고 지나치는 것들

나에게 행복의 단서를 주지만

알아차리지 못하는 안타까움

숨 쉬니까 살아있다고

생각하지 않기로 했다

살아 있으니

숨 쉬고 있다고,

그것도 마음껏 쉴 수 있다고

그래서 더 벅차게 살 수 있다고

그렇게 다짐해본다

잠깐,

그래 지금부터 숨 한 번 깊게 들이쉬고

다시 살기로 해본다

그 누구도

나를 위해 대신

숨을 쉬어주고

가슴 벅차 해 줄 수 있는 존재는 없기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