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ew Post

오래보아야 예쁘다, 너도 그렇다

보자마자 눈에 띄도록 화려한 것도 신자마자 제 짝을 찾은 것 마냥 내 발에 꼭 맞았던 것도 만지자마자 손가락이 미끄러지듯 윤기가 반질거린 것도 발을 내딛자마자 구름 위를 걷는 것 처럼 가벼운…
View Post

욕망 대신 인생 구두.

본가에서 신혼집으로 이사하던 날, 신발을 한 포대 버렸다. 아니 한 포대도 더 넘는다. 우리 집 현관에 들어서면 문이 하나 있다. 신발장으로 불리는 공간이다. 흡사 창고 같은 그곳에는 기나긴 서울 살이를…
View Post

좋은 구두.

바디에 아무런 장식이 없는 플레인토 앞코에 한줄 스티치가 들어간 스트레이트팁 그 스티치 앞에 다양한 펀칭 브로깅이 들어간 플레인캡토 새의 날개모양 장식이 들어간 윙팁 알프스 수도승들이 신던 신발에서 유래된 몽크스트랩 인디언들이…
View Post

구두하면 생각나는 것

구두하면 생각나는 게 역시 첫직장 아닌가 싶어요. 그때는 구두가 좀 귀한 시절이라 부자 친구들만 신는 신발이지 않았나 생각합니다. 첫 직장 들어가면서 구두를 신었을 때 분명히 감격했을 텐데 사실 그때의 기억은…
View Post

구두향기 폴폴나는 이야기

사랑의 부메랑 (구두이야기) 직장인인데도 구두를 꺼려 하는 것은 할아버지의 모습이 자꾸 떠오르기 때문입니다. 어린 시절에는 할아버지와 외출을 하는 것이 참으로 싫었습니다. 할아버지의 뒷짐 지신 손에는 늘 곰방대가 쥐어져 있었고, 그…
View Post

사실 중요한 것은 신발이 아니니까.

구두를 신어야 할 것 같은 날. 또는 신었던 날. 그런 날들을 생각해보자. 늘 운동화를 신던 시절에도 졸업식이면 구두를 신기도 했고, 불안과 기대를 동시에 느끼며 취업 면접을 보기 위해 구두를 신기도…
View Post

구두를 선물하면 상대방이 떠나간다고 한다.

구두를 선물하면 상대방이 떠나간다고 한다. 그래서 커플끼리는 약간 금기시 하는 선물이라고 한다. 처음으로 선물받은 구두는 대학에 들어가고서, 생일선물로 아빠가 사준 검은 구두였다. 높은 힐의 구두는 신을 수 없는 나의 균형감각덕분에…
View Post

어른이 되고 구두를 신게 되다

우리 집 신발장 구두는 터줏대감 같은 것이었다. 신발 굽이 닳아 버려지고 새로운 것으로 바뀌는 동안에도 구두만큼은 항상 그 자릴 지켰다. 명절날이나 기쁘거나 슬픈 날에 구두는 드디어 바깥세상을 향한다. 그게 그렇게…
View Post

고생많습니다

구겨진다 까진다 닳아진다 주름진다 바래진다 떨어진다 너덜해진다 오늘 걸은만큼, 내일 뛸 만큼. 사람도, 구두도, 모두 그렇게 되고 만다. 때문에 튼튼하게, 야무지게, 합당하게 만들어야 한다 한 번 더 걸을 수 있도록,…
View Post

0의 가치

39,800원짜리 구두가 있습니다 398,000원짜리 구두가 있습니다 두 제품의 가격은 확연히 차이가 납니다. 0하나를 두고 확실한 차이를 냅니다. 그렇다면 두 제품의 가치도 현격한 차이가 날까요? 전 크게 다르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구두라는…
View Post

구두의 의미

처음 구두를 신었던게 언제였을까, 잘 기억이 나지 않지만 졸업식이거나 입학식이거나 둘 중 하나 였을테다. 학생때야 어머니가 사주신 유명하지 않은 브랜드의 운동화를 마르고 닳도록 신고 다녔으니. 처음 구두를 신었던 때가 언제인지…
View Post

결정적 증거, 구두

살인의 추억 봉준호 감독의 ‘살인의 추억’ 에는 숱한 명장면이 있다. 그 중에서도 나는 영화의 초입무렵 #4 참깨밭 주변 씬을 가장 좋아한다. 롱-테이크로 수사반장과 온 관계자들이 논두렁에 나자빠지는 바로 그 씬…
View Post

나를 위한 구두

여느 물건들처럼, 신발이라는 게 기본적으로 나 편하자고 신는 거 아닌가. 가볍고 부드럽게 달리고 싶을 땐 러닝화를, 집 앞 슈퍼에 라면 사러 갈 땐 슬리퍼를, 바다나 계곡에선 아쿠아 슈즈를 신는 것처럼.…
View Post

구두는 꿈을 품고

처음으로 구두를 신었던 그 때를 기억하는가. 어른들의 신발이라고 생각했던 그 구두를 신었던 때를 말이다. 어쩌다 어른이 되는 세상. 어느새 구두를 신게된 나 자신. ‘또각또각’ 소리나는 뒷굽의 갈채를 뒤로하고 세상으로 나아가는…
View Post

내게, 당신에게, 구두란

나의 첫 구두는 웨딩홀의 서빙 아르바이트 면접을 보기 위해 산 2만원짜리였다. 돈이 필요했고, 급하게 인터넷으로 주문했기에 사이즈가 맞지 않아 손가락이 3개 4개는 들어가는 헐렁뱅이였다. 디자인은 볼 것도 없었다. 난 구두의…
View Post

인생은 멋있게, 구두는 편하게

구두의 유래   ‘구두’는 주로 가죽을 재료로 하여 만든 서양에서 들여온 신발로, 양화라고도 불린다. 발 앞꿈치와 뒷꿈치를 보호하고 발등을 덮는 형태의 신발이다. 문헌에 기록된 가장 오래된 신발은 기원전 2000년경 고대…
View Post

구두의 약속

나에게 구두는 인연이 크게 없는 아이템이었다. 서른 다섯해를 살면서 구두를 골라본 적도, 제대로 신어본 적도 없다. 결혼식 때 신은 와인색 구두를 제외하면 말이다. 아버지의 구두는 백일휴가 때 닦아본게 처음이자 마지막이었고,…
View Post

그 시절, 그 구두

어릴 적, 내게 구두는 꽤 낯선 물건이었다. 아버지는 정장에 넥타이, 잘 닦인 구두를 신는 회사원이 아니었으니까. 친구들의 용돈 벌이 리스트 단골 소재였던 ‘아빠 구두 닦고 500원’의 기억이 내게는 없다. 아버지는…
View Post

나에게 맞는 러닝화 고르는 TIP

운동화, 그 중에서도 러닝화를 고르는 기준에는 몇 가지 고정적인 요소들이 있다. 디자인, 사이즈(길이, 발볼, 발등), 쿠셔닝, 계절성(통풍성, 보온성), 가격, 브랜드 네임 등등. 이런 요소들 중에서도 디자인과 사이즈, 쿠셔닝의 3가지 요소를…
View Post

스포츠 브랜드 성장의 2가지 통과의례

스포츠 브랜드의 정체성 등산, 아웃도어, 골프, 수영 등등의 한정된 스포츠 범위의 브랜드를 제외하면 국내 종합 스포츠 브랜드 시장의 굳건한 서열은 큰 틀에서 몇십 년째 변화가 없는 것 같다. 나이키와 아디다스를…
View Post

그럼 우리의 시린 발은 누가 지키지

그럼 우리의 시린 발은 누가 지키지   며칠 전 기분 좋은 첫눈이 내리기에 늦은 밤인데도 불구하고 밖으로 달려 나갔다.  사람이 없는 거리에서 뽀드득 눈을 밟으며 걷는 동안 아무데도 춥지 않았는데,…
View Post

발은 두 개인데, 신발은 열 켤레가 필요한 이유.

신발 욕심 나는 특히 신발에 관심이 많다. 아니다, 관심이라기보다는 욕심이 많은 것 같다. 얼마 전에 산 좋은 운동화가 멀쩡히 있는데도, 또 어디에서 ‘더 멋진’ 신상 운동화가 나오면 꼭 매장에 가서…
View Post

Hair, Fair, Air shoes

Hair 나는 반곱슬 모발에 머리숱이 아주 빽빽한 편이다. 게다가 머리카락도 굵은 편이라 미용실에서 머리 깎고, 숱 치고 한 일주일은 스타일링 하기 편하다는 장점은 있지만 요즘처럼 더운 계절엔 머리를 기를 수가…